4월부터 유병력자 실손보헙 나온다!

다음달부터 만성질환 환자나 고혈압 협심증 같은 질병 치료를 받은 적이 있는 사람도 실손형 의료보험에 가입할 수 있습니다.

4월부터 기존 실손의료보험과는 별도로 유경력자는 실손형 의료보험이라는 상품이 새로 생깁니다.
현재의 실손보험보다 가입 요건을 대폭 완화하는 게 특징입니다

현재는 이런 10대 질병의 경우 최근 5년간 병원에서 수술이나 치료받은 적이 없어야 보험 가입이 가능하죠.
그런데 1년 경력자 실손의료보험은 최근 2년간 치료받은 적이 없다면 가입할 수 있습니다.

정기적으로 약을 먹고 있는 경쟁 만성질환자도 2년간 치료의 여기에 없다면 가입 가능한니다.
약처방을 막기 위해 한 달에 한 번 병원에 가는 정도는 치료 이력에 해당하지 않습니다.

가입 가능 나이도 기존 실손보험의 65세 보다 확대 최대 75세까지 가입할 수 있습니다.

물론 장점만 있는 건 아닙니다.
50세 남자라면 매달 보험료가 3만5000원이 넘어서 생각보다 비싼데다,
자기부담률도 30%로 현행에 비해 보다 높고 한번 입원할 때마다 최소 50만원은 환자가 부담이 아닙니다.